영화 후아유 문화생활



벌써 개봉한지 10년이 넘었다니이이

올레티비에서 무료영화로 풀어줘서 오랫만에 보았는데 다시봐도 너무 좋은 영화
개봉할때는 보지 못하고 개봉하고 나서 1년후쯤 보게되었는데
보고난 후 영화 속 게임이 너무 궁금해서 검색했더니 그때까지만해도 접속됬었던것이 생각난다 (신기)

그 시대에 어울렸던 영화였고 다시봐도 재밌고 좋은 영화
특히 OST인 챠우챠우나 항상 엔진을 켜 둘께는 지금도 즐겨듣는 노래구
영화 속 조승우가 불러주는 환생, 짝사랑도 즐겨들었던 기억이 새록새록

이 영화 보고 조승우한테 빠져서 조승우 영화필모 깨기했었던 기억도 나구ㅋㅋ
화려하고 스피디한 영화를 좋아하는 사람들에겐 지루할 수 있겠지만
소소하고 아기자기한 느낌을 좋아한다면 틀림없이 좋아할 영화

또 십년이 지난 후에 봐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










덧글

댓글 입력 영역

쿠팡 600x160


애드센스

광고

쿠팡 150x60